다시보는 먹거리

∴ 아토피와 우리의 먹거리는 밀접한 관계가 있으며 올바른 식생활과 좋은 먹거리는 아토피 극복을 위한 필수 조건입니다. 이곳에서는 우리의 먹거리와 관련한 문제점을 파헤치고 어떤 것이 올바른 식생활인지를 알려주는 정보를 담아봤습니다.


자료수 : 122 개, 5 페이지중 1 페이지 Category
제목 : [최열] 이런 거 사지 맙시다 - 기능성 음료
 
등록일: 2003-01-24 23:33:57 , 조회: 1,176

다음은 환경운동연합의 소식지에서 발췌한 글입니다.
*************************************************


최열의 『이런 거 사지 맙시다』/ 기능성 음료.


2% 부족할 때와 니어워터. 인기 연예인이 텔레비전에 나와서 “나를 물로 보지
마”라고 선전하고 있는 과즙함유 생수(혼합음료)는, 최근 젊은 세대들에게 폭
발적인 인기를 누리며 판매되고 있다. 겉으로는 물인데 마셔보면 과일 맛과 향
이 난다. 생수를 마시기는 심심하고, 과즙음료는 달다는 점에 착안, 단 맛을 줄
여 물처럼 가볍게 마실 수 있는 점이 특징이라고 한다. 그냥 물은 아니라고 강
조하지만, 포장이나 상품명에 ‘water’ 또는 ‘워터’라고 써서 물처럼 마시라
는 음료이다.

제조회사측은 단 맛을 줄였다고 하지만, 칼로리를 따져보면 별로 그런 것 같지
도 않다. 우리가 주로 마시는 캔커피나 사이다와 별로 차이가 나지도 않을 뿐더
러, 500ml 페트병으로 한병이면 오히려 웬만한 청량음료보다 칼로리가 높다.
즉 당분이 많이 들어 있다는 말이다. 문제는 이런 음료를 물이라고 생각하며 마
신다는 점이다.

이런 음료를 계속해서 물처럼 마시면 페트병증후군이라는 병에 빠질 수 있다.
페트병증후군은 당분이 많은 청량음료를 과다하게 섭취하여 생긴 당뇨병이다.
10대에서 30대의 당뇨병 환자 25명을 조사해본 결과, 대부분의 환자가 과식 상
태이며 그 중에서 22명이 청량음료를 매일 2∼3 리터씩 마시고 있기 때문에 붙
여진 이름이다.

당분이 얼마나 들어 있는지는 포장용기에 표기가 되어있지 않아 정확하게는 알
수 없으나, 액당 이외에 별다른 첨가물이 들어 있지 않아 칼로리를 역으로 추정
해 보면, 500ml 한 병에 약 40g의 당분이 들어있는 것으로 보인다. 다른 음식물
로도 당분을 섭취하고 있기 때문에 하루에 필요한 당분은 훨씬 초과하게 된다.
더구나 이런 음료는 다른 청량음료와 달리 물대신 마신다고 생각하여 과다 섭취
할 확률이 훨씬 높아진다. 비만체질인 사람이 이런 음료를 물 대신 마시게 되
면, 혈당이 만성적으로 높아져 당뇨병에 걸리게 되고, 심하면 혼수상태에 빠질
수도 있다고 한다.

과즙이 들어서인지 값이 생수에 비해 2배 가까이 비싼 것은 제껴두고라도, 소비
자의 건강을 해칠 수 있는 설탕을 듬뿍 집어넣고 단 맛을 줄였다고 선전하는 것
은 기만행위이다. 또 인공향료를 사용하고 있으나 이는 표기조차 되고 있지 않
다.

비싸고 몸에도 좋지 않은 이런 음료를 물 대신 마신다는 것은 좋지 않은 정도
가 아니라 위험하다는 사실을 소비자들이 명심했으면 한다.


최 열(환경운동연합 사무총장) choiy@kfem.or.kr


   



 
122  3대 오염식품 육류편(1) - 식탁에 숨겨진 항생제가 있다. 
1580 2003/01/24
121  3대 오염식품 육류편(2) - 호르몬으로 체격이 커졌다. 
1076 2003/01/24
120  3대 오염식품 육류편(3) - 농약은 농작물만의 문제가 아니다. 
945 2003/01/24
119  3대 오염식품 육류편(4) - 잘 썩지도 않는다. 
1131 2003/01/24
118  3대 오염식품 육류편(5) - 인간은 초식동물에 가깝다. 
1218 2003/01/24
117  3대 오염식품 육류편(6) - 불쌍해서라도 못먹는다. 
895 2003/01/24
116  3대 오염식품 육류편(7) - 계란, 우유가 건강식품인가. 
1220 2003/01/24
115  3대 오염식품 밀가루편(1) - 방부제 식품이다. 
1230 2003/01/24
114  3대 오염식품 밀가루편(2) - 몸이 축축 쳐진다. 
1123 2003/01/24
113  3대 오염식품 밀가루편(3) - 우리의 주식이 아니다. 
1030 2003/01/24
112  3대 오염식품 인스턴트편(1) - 불량식품의 결정체이다. 
1094 2003/01/24
111  3대 오염식품 인스턴트편(2) - 보이지 않는 설탕이다. 
950 2003/01/24
110  3대 오염식품 인스턴트편(3) - 보이지 않는 소금이다. 
924 2003/01/24
109  3대 오염식품 인스턴트편(4) - 식품이 아니라 화학품이다. 
960 2003/01/24
108  3대 오염식품 인스턴트편(5) - 자연식의 영역을 침범했다. 
935 2003/01/24
107  [존로빈스] 엽기 실화: 닭 이야기 
1477 2003/01/24
106  [존로빈스] 엽기 실화: 돼지 이야기 
1282 2003/01/24
105  [최열] 이런 거 사지 맙시다 - 수입오렌지 
1382 2003/01/24
104  [최열] 이런 거 사지 맙시다 - 콜라 
938 2003/01/24
 [최열] 이런 거 사지 맙시다 - 기능성 음료 
1176 2003/01/24
102  [정남섭] 육류의 항생제 실태 
1000 2003/01/24
101  [이진아] 커피의 중독성 
1265 2003/01/24
100  [이진아] 소시지, 햄, 아이스크림... 
1118 2003/01/24
99  [이진아] 생선 이야기 
1615 2003/01/24
98  [이진아] 우유, 계란 그리고 고기 이야기 
999 2003/01/24
97  [이진아] 현미와 백미 이야기 
1065 2003/01/24
96  [이진아] 요구르트와 야쿠르트 이야기 
2061 2003/01/24
95  [이지연] 우유에 딴지 걸기 
955 2003/01/24
94  [최열] 이런 거 사지 맙시다 - 박카스 
1301 2003/01/24
93  [이진아] 수입 소맥분(밀가루)의 영향 
1122 2003/01/24
1 [2][3][4][5]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글쓰기 글보기가 안될 때] [게시물 삭제 기준(필독)] [레벨별 메달 아이콘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