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보는 먹거리

∴ 아토피와 우리의 먹거리는 밀접한 관계가 있으며 올바른 식생활과 좋은 먹거리는 아토피 극복을 위한 필수 조건입니다. 이곳에서는 우리의 먹거리와 관련한 문제점을 파헤치고 어떤 것이 올바른 식생활인지를 알려주는 정보를 담아봤습니다.


자료수 : 122 개, 5 페이지중 1 페이지 Category
제목 : [손영기] 腸漏水證 체크 리스트
 
등록일: 2003-05-21 17:17:08 , 조회: 2,014


다음은 마이너스 건강시리즈 4탄 <음식의 반란> 삽입글입니다.
----------------------------------------------------------


이 책에서 주제 삼는 '식품 과민증'을 저는 장누수증(腸漏水證)이라 부릅니다. 요즘 양방에서 주목받고 있는 '새는 장 증후군(leaky gut syndrome)'과 상통하지요. 장누수증을 한의학의 관점에서 다시 표현하자면 소장불분별청탁증(小腸不分別淸濁證), 즉 소장이 영양과 노폐물을 분별하지 못해 배출되어야할 노폐물이 혈액으로 들어가고, 흡수되어야 영양이 오히려 배설되어 버리는 병입니다. 이와 같은 불분별청탁이라는 기전을 통해 장누수의 구체적인 증상을 나열하면 다음과 같으니 여러분 스스로 체크해 보시길 바랍니다.


01 장누수되면 체액대사에 이상이 생깁니다.

1-1 몸 전체가 붓습니다.
1-2 아침에 얼굴과 손이, 저녁엔 다리가 붓습니다.
1-3 남성의 경우 몸 전체가 붓지 않더라도 복부비만이 있습니다.
1-4 소변이 시원치 않아 자주 봅니다.
1-5 눈 아래가 부으면서 시커멓습니다. (dark circle)
1-6 설사나 변비가 있습니다.


02 장누수로 소장기능이 떨어지면 소화기도 나빠집니다.

2-1 속이 늘 더부룩합니다.
2-2 음식을 조금만 먹었는데도 포만감을 느낍니다.
2-3 내시경 검사 시에 만성 위염으로 진단 받았습니다.
2-4 소화불량으로 속이 쓰립니다.
2-5 차멀미가 심합니다.
2-6 헛구역질을 하면서 어지러움이 있습니다.
2-7 눈썹 부위나 앞머리가 아픕니다.
2-8 배에 가스가 차 답답합니다.
2-9 과민성 대장증후군이란 진단을 받았습니다.


03 장누수로 장이 아래로 쳐지면 생식기가 약해집니다.

3-1 생리통이 심합니다.
3-2 생리주기가 불규칙합니다.
3-3 자궁후굴이나 자궁내막증으로 임신이 어렵습니다.
3-4 유산이 습관적으로 이루어집니다.
3-5 질이 건조해 불감증이 있습니다.
3-6 임포텐스와 조루가 있습니다.
3-7 몽정이 잦습니다.


04 장누수는 면역체계 교란의 주범입니다.

4-1 감기에 쉽게 걸립니다.
4-2 피부, 코, 기관지 등에 알레르기가 있습니다.
4-3 무좀이나 습진이 잘 낫지 않습니다.
4-4 감염성 질환으로 고생한 적이 있습니다.
4-5 목과 가슴, 사타구니에 멍울이 크게 잡힙니다.
4-6 자가면역질환으로 진단 받았습니다.
4-7 몸에 멍이 잘 듭니다.
4-8 혀와 입안이 잘 헙니다.


05 노폐물로 혈액이 탁해집니다.

5-1 고혈압이나 중풍에 걸렸습니다.
5-2 고지혈증과 지방간이 있습니다.
5-3 간기능 검사 시에 간수치가 높게 나왔습니다.
5-4 콜레스테롤 수치도 높습니다.
5-5 통풍으로 발가락이 심하게 아픕니다.
5-6 눈빛이 탁하며 얼굴 색이 지저분하게 어둡습니다.
5-7 얼굴과 몸이 노랗습니다. 심하면 눈까지 노래집니다.
5-8 얼굴에 여드름이나 뾰르지가 잘 생깁니다.
5-9 상처가 생기면 쉽게 곪고, 종기도 잘 납니다.


06 영양이 잘 공급되지 않습니다.

6-1 당뇨병이나 저혈당증에 걸렸습니다.
6-2 얼굴 색이 창백합니다.
6-3 눈과 입술에 푸른 기운이 돕니다.
6-4 손가락 마디마디의 색이 어둡습니다.
6-5 손톱 색이 하얗고 손톱이 잘 부러집니다.
6-6 퇴행성 관절 질환이 있습니다.
6-7 움직일 때 뼈마디에서 소리가 납니다.
6-8 다리에 쥐가 자주 생깁니다.
6-9 팔, 다리가 저리면서 아픕니다.
6-10 항상 피로하고 무기력합니다.
6-11 빈혈 진단을 받았습니다.


07 인체의 燥濕 균형이 깨집니다.

7-1 눈이 건조합니다.
7-2 입안이 마르고 텁텁합니다.
7-3 목이 늘 말라 물을 자주 마십니다.
7-4 한쪽 편도선이 자주 붓습니다.
7-5 기관지가 건조하여 마른기침이 끊이지 않습니다.
7-6 기후가 건조하면 몸이 가렵습니다.
7-7 음낭이 축축합니다.
7-8 손, 발에 땀이 많습니다.
7-9 낮과 밤에 식은땀을 흘립니다.


08 인체의 寒熱 균형이 깨집니다.

8-1 갑상선 질환에 걸렸습니다.
8-2 가슴은 뜨거운데 손발과 아랫배가 찹니다.
8-3 상기되어 얼굴이 쉽게 빨게 집니다.
8-4 잘 때 발바닥이 너무 뜨겁습니다.
8-5 추위를 느끼지 못하며 감기에 걸려도 모릅니다.
8-6 몸의 특정 부위만 춥거나 뜨거움을 느낍니다.


09 인체의 心身 조화가 흐트러집니다.

9-1 불면증이 있습니다.
9-2 숙면을 취하지 못합니다.
9-3 이유 없이 불안하고 초조합니다.
9-4 사소한 일에 화가 나고 짜증이 생깁니다.
9-5 특정 장소와 환경에서 공포감이 엄습합니다.
9-6 우울증을 진단 받았습니다.
9-7 만성피로증후군으로 진단 받았습니다.  



   



 
122  당신이 평생 절대로 먹지 말아야 할 것 
구지원
4138 2005/08/05
121  모기향 한개는 담배50개비 피우는 꼴 
구지원
1856 2005/08/05
120  마약보다 더한 중독, 담배 
구지원
1380 2005/08/05
119  채식 음식 리스트 (2)
구지원
2425 2005/08/05
118  채식생활에 유용한 식재료 
구지원
1531 2005/08/05
117  채식을 처음시작하신다면 
구지원
1329 2005/08/05
116  과자 달콤한 유혹 (안병수 저) 
구지원
1428 2005/08/05
115  저에게 도움이 되었던 글들 올려봅니다. 
구지원
1205 2005/08/05
114  [환경운동연합] 햄, 소세지의 비밀 
1974 2004/07/20
113  [JOINS] 항생제 범벅된 가축 사료 
1148 2004/07/20
112  [손영기] 왜곡된 미각부터 바로 잡아라. 
1146 2004/07/20
111  [리나토 피츨러] 영양과 알레르기 
1314 2004/07/20
110  [손영기] 아토피와 천식 
1694 2004/07/20
109  [손영기] 웰빙의 핵심, 슬로우푸드 
1518 2004/07/20
108  [손영기] 식품과민증 
1207 2004/07/20
107  [환경운동연합] 젤리는 무엇으로 만들어요? 
1311 2004/07/20
106  [신지연] 현미 먹는 법 
1923 2004/07/20
105  [유재선] 밥따로 물따로 건강법 
2254 2004/07/20
104  [정해랑] 비타민 영양제가 필요한가 
3065 2003/09/18
103  [한울벗] 채식 길라잡이 
2028 2003/09/18
102  [황성수] 극단적인 채식은 위험한가? 
1780 2003/09/18
101  [정인봉] 비타민 B12 이야기 
2168 2003/09/18
100  [윤승일] leaky gut syndrom 
1812 2003/05/21
99  [문종환] 채소의 비밀 
3001 2003/05/21
98  [정병훈] 위산과다 vs 위산부족 
9833 2003/05/21
 [손영기] 腸漏水證 체크 리스트 
2014 2003/05/21
96  [손영기] 새는 腸을 막는 음식 - 총론 
2327 2003/05/21
95  [손영기] 새는 腸을 막는 음식 20가지 (4) 
2580 2003/05/21
94  [손영기] 새는 腸을 막는 음식 20가지 (3) 
2118 2003/05/21
93  [손영기] 새는 腸을 막는 음식 20가지 (2) 
2447 2003/05/21
1 [2][3][4][5]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글쓰기 글보기가 안될 때] [게시물 삭제 기준(필독)] [레벨별 메달 아이콘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