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보는 먹거리

∴ 아토피와 우리의 먹거리는 밀접한 관계가 있으며 올바른 식생활과 좋은 먹거리는 아토피 극복을 위한 필수 조건입니다. 이곳에서는 우리의 먹거리와 관련한 문제점을 파헤치고 어떤 것이 올바른 식생활인지를 알려주는 정보를 담아봤습니다.


자료수 : 122 개, 5 페이지중 4 페이지 Category
제목 : [joins] 고기를 먹을까? 콩을 먹을까?
 
등록일: 2003-01-25 00:13:20 , 조회: 1,113

다음은 중앙일보 헬스케어에 실린 글입니다.
-----------------------------------------


“가장 손쉬운 건강비결이 콩을 많이 먹는 것입니다.매끼 두 숟가락의 콩만으
로 성인병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14일부터 16일까지 서울 휘경동 위생병원에서 콩요리 전시회 및 세미나(국제절
제협회 주최)를 갖고 있는 원로 영양학자 송숙자 박사(69·전 삼육대 식품영양
학과 교수)는 건강을 위해 콩을 많이 먹어줄 것을 당부했다.

우유나 계란은 물론 멸치국도 먹지 않는 채식주의자인 宋박사는 소문난 콩 예찬
론자.채식을 해도 기운을 잃지 않는 이유는 밭의 고기라 불리우는 콩 때문이라
고 밝혔다.

"콩은 단위 g당 단백질 함량이 고기나 생선의 두 배에 달하는 고단백 식품일 뿐
더러 단백질의 원료물질인 아미노산도 면역력을 떨어뜨리는 티로신과 페닐알라
닌의 함량이 적어 양과 질 모두에서 육류를 능가합니다."

"콩엔 콜레스테롤이 없고 인슐린을 낮춰주는 효과가 있는 글리신과 아르기닌이
란 아미노산이 많아 육류와 달리 혈액을 맑게 해줍니다."

宋박사가 내놓은 육류와 비교한 콩의 영양학적 장점들이다.

콩은 폐경 이후 여성에게 특히 도움이 된다.콩 속엔 이소플라본이란 식물성 여
성호르몬이 들어있기 때문이다.

이소플라본은 안면홍조 등 폐경증후군과 골다공증을 예방함은 물론 알약으로 먹
는 여성호르몬제제와 달리 유방암을 일으킬 위험성도 없다.

육류보다 대.소변으로의 칼슘 손실이 적은 것도 골다공증 예방에 좋은 이유.

그 때문인지 종교적 이유로 평생 고기라곤 입에 대본 적이 없었지만 자신에겐
폐경 이후 여성에게 자주 찾아오는 골다공증 등 또래 여성들이 흔히 겪는 질병
은 전혀 찾아볼 수 없다고 宋박사는 말했다.

게다가 콩은 농약을 치지 않는 대표적 농산물인데다 우리 콩의 경우 유전자 변
형의 우려도 없으므로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환경친화적 식품이란 것.

만성 질환자들을 대상으로 콩 위주 식이요법을 실시한 결과 효능이 있음을 체험
하기도 했다.특히 아토피피부염 등 면역학적 문제에서 비롯된 질환의 극복에 콩
이 좋다는 것.

그러나 주의사항도 있다. 몸에 좋다지만 다다익선(多多益善)은 아니라는 것. 간
경변이나 신부전증 등 단백질 과다섭취가 문제되는 질환을 갖고 있는 경우 과도
한 섭취가 해로울 수도 있다고 말했다.

宋박사는 "매끼 20~30그램의 콩이 적절한데 이는 숟가락 두 개 분량, 밥의 경
우 쌀과 콩의 비율을 9대 1로 가져가면 된다"고 설명했다.

콩을 섭취할 때 흔히 나타나는 불청객인 방귀는 어떻게 해야할까. 콩 속에 함유
된 올리고당의 일부가 사람에 따라 소화가 잘 되지 않아 장에 가스가 차기 때문
이다.

宋박사는 "콩 속의 올리고당은 몸에 유익한 대장균의 먹이가 됨으로써 대장암
예방 등 대장 건강에 도움이 된다"며 콩을 섭취하면서 생기는 방귀는 개의치 말
아줄 것을 당부했다.

   



 
32  [리나토 피츨러] 영양과 알레르기 
1351 2004/07/20
31  [뉴스위크] 미국식 먹거리가 건강을 위협 
893 2003/01/27
30  [뉴스메이커] 먹는 게 두렵다! 
990 2003/01/25
29  [김수현] 우유 꼭 마셔야 하나 ? 
1352 2003/01/25
28  [김수현] 안씹은 음식은 알러지 원인물질 
1411 2003/01/25
27  [김수현] 식품첨가물의 종류, 폐해, 피하는 방법 
2293 2003/02/02
26  [김수현] 밥상을 다시 차리자 
2199 2003/01/28
25  [김수현] NO... 우유 
1823 2003/05/21
24  [김수현] NO... 설탕 
2022 2003/05/21
23  [김수현] NO... 밀가루 
1997 2003/05/21
22  [김소연] 건강한 먹거리와 환경의 상관 관계 
1055 2003/02/02
21  [JOINS] 항생제 범벅된 가축 사료 
1188 2004/07/20
 [joins] 고기를 먹을까? 콩을 먹을까? 
1113 2003/01/25
19  [DONGA] 기름의 건강학 
943 2003/01/27
18  [DIZZO] 식물성 지방도 나쁠 수 있다 
1012 2003/01/27
17  [dizzo] 나도 한번 생식해볼까? 
1914 2003/01/27
16  [CNN] 육류, 항생제 남용 위험성 
959 2003/01/25
15  3대 오염식품 인스턴트편(5) - 자연식의 영역을 침범했다. 
968 2003/01/24
14  3대 오염식품 인스턴트편(4) - 식품이 아니라 화학품이다. 
988 2003/01/24
13  3대 오염식품 인스턴트편(3) - 보이지 않는 소금이다. 
966 2003/01/24
12  3대 오염식품 인스턴트편(2) - 보이지 않는 설탕이다. 
990 2003/01/24
11  3대 오염식품 인스턴트편(1) - 불량식품의 결정체이다. 
1143 2003/01/24
10  3대 오염식품 육류편(7) - 계란, 우유가 건강식품인가. 
1260 2003/01/24
9  3대 오염식품 육류편(6) - 불쌍해서라도 못먹는다. 
942 2003/01/24
8  3대 오염식품 육류편(5) - 인간은 초식동물에 가깝다. 
1264 2003/01/24
7  3대 오염식품 육류편(4) - 잘 썩지도 않는다. 
1173 2003/01/24
6  3대 오염식품 육류편(3) - 농약은 농작물만의 문제가 아니다. 
1002 2003/01/24
5  3대 오염식품 육류편(2) - 호르몬으로 체격이 커졌다. 
1135 2003/01/24
4  3대 오염식품 육류편(1) - 식탁에 숨겨진 항생제가 있다. 
1631 2003/01/24
3  3대 오염식품 밀가루편(3) - 우리의 주식이 아니다. 
1079 2003/01/24
[1][2][3] 4 [5]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글쓰기 글보기가 안될 때] [게시물 삭제 기준(필독)] [레벨별 메달 아이콘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