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마음속 이야기

∴ 이곳은 아토피로 인한 심리적 고민, 대인관계, 사회적 차별, 연예, 결혼, 취업문제등 마음속 고민을 속시원히 털어놓는 공간입니다. 서로가 위로하고 격려하고 자신의 경험담을 들려주는 따뜻한 희망의 공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예전 게시판 보기


자료수 : 1659 개, 56 페이지중 3 페이지 Category
[ ] 제목 : 아토피에 대해서 잘 모르는 인간들
 
등록일: 2013-03-30 00:02:42 , 조회: 1,522

중증 아토피를 겪어본적 있냐?

아토피는 천형이야 천형 하늘의 형벌

그리고 여자들이 술 답배 피우고 나중에 임신하면 그게 다 자기 자식한테 영향을 주는거야

모유수유할때 매운거 못먹는게 아기가 엄마 먹는 음식 고대로 먹는다고

여자들 성관계 문란하면 자궁경부암 위험 높고 자궁에 문제 생기지?  이게 그 자궁을 집으로 생각하고 거기서 사는 태아한테 얼마나 나쁜 영향이 오겠냐?

구강성교하는것도 여자의 경우 후두암 위험을 높인다는 연구결과도 있어

여자가 담배 피우고 술 잘마시고 나쁜 환경에서 일하면 자기 몸도 망가지지만 이게 그 여자가 낳는 아이에 면역계가 형성되는 시기에는 치명적인거야

면역계가 완성된 어린이 시절에도 부모 담배 연기에 노출되면 성장기 어린이 건강에 치명적일수도 있는 가능성이 있는데

임신 1,2 개월 되거나 아니면 임신전의 여자가 담배 피우고 술잘마시고 건강하지 못한 성관계에 노출되면 자기 자신은 느끼지 못하지만 몸에 조금씩 나쁜게 싸여가는 거야

내가 마초적인 생각을 갖는게 아니라 그 만큼 자기관리를 잘 해야하는거라고

아토피 천식 어린이 당뇨같은 아이들이 겪는 면역계 질환은 후천적인게 아닌 타고나는 거고 유전적인 소인도 있지만 아이가 면역계가 만들어지고 자기 몸이 엄마 뱃속에서 만들어 지는 시기에 어떤 영향을 모체와 주고 받느냐가 엄청나게 큰 거라고

여자가 담배를 못 피우는게 남벼차별이 아니라 나중에 태어날 자식이 기형아가 될수도 자폐아가 될수도 평생을 고통받을 중증 아토피 환자나 천식환자가 될수도 있어

이게 과장인것 처럼 들리겠지 모르는 사람들은 말이야

하지만 정말 만의 하나라도 자기 일이 될수도 있고 돈벌고 즐기는 것도 중요하지만 자기 몸을 잘 관리하는것도 엄청 중요한거야 그게 돈이나 공부보다 더 중요하다는걸

나는 내가 중증 아토피 환자로 살면서 느끼겠어

여자가 무슨 담배를 피우냐고 하는게 마초적인게 아니야.... 피우고 싶은 사람들은 피라고 그래 그게 나중에 자기 자식 혹은 손주들 한테 어떤 영향이 갈지는 아무도 모르는거니깐




better
글쓴이분이 남성분이신가요?
성관계는 혼자 하는게 아니죠. 남성분들도 노력하셔야 해요. 글쓴 분은 그렇게 생활하시리라 믿고 있겠습니다.

사람들에게 가치관을 강요할 수는 없다고 생각이 듭니다. 각자가 원하는 삶의 방식이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모두들 나름대로 몸 관리 하고 계시리라고 생각이 들고, 성관계나 담배 역시 가능성의 문제라는 생각이 듭니다.
잘 맞거나 아무 영향이 없으신 분들도 있을거라는 생각이 들어요. 각자가 선택할 부분입니다. 그 책임을 본인이 지면 되는거죠.
2013/04/01 08:51  
나도 개쩌는아토핀데 죽고싶어요 ㅠㅠ 2014/03/04 20:18  
미친놈, 이런 글을 대체 여기에 왜 올리는거야?
여기가 몸 막 굴리는 나이트 죽순이들이 들어오는 게시판도 아니고ㅡㅡ
2014/07/24 15:32  

 
 
1599  취업 (1) 1073 2013/09/16
1598  20대30대40대 아토피언여성중 낙성대역 룸메이트 하실분^^  1460 2013/07/21
1597  스테로이드 부작용..ㅠㅠ (4) 3905 2013/07/12
1596  아토피로 꼬인 인생.. (3) 2041 2013/06/21
1595  전지현 광고 아..놔 이뻐~~  1602 2013/06/11
1594  cjh9307님...사진좀 보여주실수 있을까요? (5) 1578 2013/05/30
1593  [re] cjh9307님...사진좀 보여주실수 있을까요?  1217 2013/06/21
1592  탈스에 관해 (1) 1169 2013/05/19
1591  며칠전 지하철에서.. (1) 1354 2013/05/17
1590  두루미  973 2013/04/05
1589  친구에게  970 2013/04/02
1588  공무원 시험 면접도 아토피 보나요? (6) 2064 2013/04/01
 아토피에 대해서 잘 모르는 인간들 (3) 1522 2013/03/30
1586  여자들은 몸 좀 함부로 굴리지 말았으면 (5) 1857 2013/03/29
1585  아토피 환자는 창녀들에게도 거부당합니다. (1) 1826 2013/03/29
1584  특정한 사람과의 관계속에서 아토피가 좋아질수도 있나요? (3) 1308 2013/03/20
1583  아토피가 다들 좋아지신건지 아님 다른곳 가시나요? (2) 1410 2013/02/16
1582  [re] 아토피가 다들 좋아지신건지 아님 다른곳 가시나요? (2) 1365 2013/02/26
1581  블루  947 2013/02/15
1580  입사후 조언 구합니다. (2) 1205 2013/02/05
1579  고3..갑자기 심해지는 아토피 (4) 1463 2013/02/03
1578  여자친구와 헤어졌어요 (1) 1519 2013/01/13
1577  면접 후기 (2) 1187 2013/01/03
1576  추운 겨울입니다  1076 2012/11/25
1575  이런 저런 생각 ,,,, ㅠㅠ (2) 1261 2012/11/08
1574  건조하다 건조해  975 2012/11/01
1573  저 1년넘게 좋아요...  1848 2012/10/13
1572  외국인 남자친구....  2352 2012/09/25
1571  EBS에서 아토피로 고생하는 가족분들에게 도움을 드리려 합니다.  1326 2012/09/18
1570  직장맘의 삶 (3) 1065 2012/08/24
[1][2] 3 [4][5][6][7][8][9][10]..[56][다음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글쓰기 글보기가 안될 때] [게시물 삭제 기준(필독)] [레벨별 메달 아이콘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