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마음속 이야기

∴ 이곳은 아토피로 인한 심리적 고민, 대인관계, 사회적 차별, 연예, 결혼, 취업문제등 마음속 고민을 속시원히 털어놓는 공간입니다. 서로가 위로하고 격려하고 자신의 경험담을 들려주는 따뜻한 희망의 공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예전 게시판 보기


자료수 : 1659 개, 56 페이지중 8 페이지 Category
[ ] 제목 : 지독한 아토피에서 조금 벗어났어요 요즘엔 사는거 같아요
 
등록일: 2010-10-22 17:41:17 , 조회: 1,123
내려받기 아토피사진_568.jpg ( 1.41 MB ), (다운로드 82 건)
내려받기 아토피사진_392.jpg ( 21.9 KB ), 받기횟수 : 48



안녕하세요~~

전 31 살 아줌마 입니다~~넘 지긋지긋 하고 괴로운 아토피에서 조금은 해방된거 같아요,,..

여기 사이트에 힘들다고 적은신 분 들 보니까 맘이 아푸네요,,

불과 2년 전에 제가 그랫거등요,,,,별의 별 짓을 다해봤쪄,,

태반 주사 맞고,,한의원에 배독 요법 같은거 하고,,,민간 요법 자연 요법,,,(풍욕 ,냉온욕..),,가시오가피 좋다고해서 가시오가피 비싸게 사 먹고,,

2008 년에는 넘 힘들어서 지리산 황토방에도 가봤엇죠,,,

저도 아토피가 자랄때 생겨서 그래도 힘든 정도는 아니엿는데..

임신해서 애기 가지고 7~8개월쯤 되서 온 몸이 다 뒤집어졋어요,,,,죽을꺼 같았죠 ,,,임신 상태라 멀 먹지도 못하고,,,,그렇다고 병원가지도 못하고,,,아 지금 생각해도 끔~~찍합니다...

애가 울어도 안아 주지도 못하고,,,사실 업어주지도 못햇어요,,,젖꼭지에선 진물이 줄줄 흘렀거등요,,,

그래도 모유 먹여 볼꺼라고,,,끝까지 모유를 먹이긴 햇어요,,,애는 아토피 안걸리게 하고싶은 맘 아시죠?

16개월 정도 먹였는데..그러니 제 몸에 면역력은 떨어지고,,,살도 엄청 나게 빠지고,,,전 사람이 아니였어요,,,

할줄 아는게 업엇어요,,,우리딸이 무서웠어요,,,내가 이 아이한테 해줄수잇는게 없었꺼등요,,,그래서 친정에서 애를 다 키웠죠,,친정 엄마가 업어주고,,안아주고 ㅠ,ㅠ 전 밥도 못차려 먹고,,,설거지도 못하고,,정말 한마디로 상전 이엿어요,,

(저희 친정 엄마가 지나고 나서 한 말이 상전이라고 ㅋㅋ 다 해줘야 한다고 ㅋㅋ 하셧어요)

우리딸 기저귀 갈아주는것도 힘들었답니다 ....

제 친정은 진주고,,,저는 울산에서 살았어요,,,남편이랑 거의 2년 정도 떨어져 살았찌요,,,남편한테도 정말 미안했죠,,

근데 너무 힘들어서,,,,죽고싶었어요,,,,저희 아파트가 8층인데 정말 뛰어 내리고 싶었어요,,,너무 가렵고 미칠꺼 같아서 ,,정말 내가 지금 당장 여기서 떨어져 내려서 죽으면 이 가려움증은 못 느낄꺼야...이런생각도 많이 햇어요,,

아버지가 전화가와서 힘들어서 말해버렷어요 ㅠ,ㅠ '아버지 저 죽고싶어요,,' 에효 ,,몹쓸 짓이엿죠,,당장 짐 싸서 집으로 오라고 하셧어요,,,그래서 친정에서 살게 되었는데

친정에 가도 사실 하루에 잠을 거의 못잤죠,,,겨우 자면 한시간...많이 자면 두시간....새벽에 그렇게 3~4번씩 깨고,,,

그런 삶을 이어갔답니다....그러다 우연히 정말....어떻게 지나가는 말로 어떤 식품에 대해 알게 되었어요,,,

그 식품은 그냥 우리가 일반적으로 먹는 오메가.비타민 무기질 항상화제 머 이런거엿어요,,,..다들 아시겟지만... 아토피안들은 하도 그런 말들을 많이 들어서...선뜻  잘 못믿죠,,하도 상업적으로 아토피 안들에게 팔아 먹을려고 하자나요

불신 하고 따져보고 그랫져,,,그래도 비타민 같은건  보통사람이 먹어도 나쁜게 아니라서 ,,,반신 반의로 먹게 됫엇어요,,,,

사실 먹고 잇지만 좋은 지 안좋은지 모르겟더라요...샤워젤이랑 로션은 항산화제가 많이 들어 잇어서,,,,죽을꺼 같이 따가웠어요,,,,정말 너무 따갑고 아파서,,,,,6시간을 아파서 계속 바르면서 또 바르면 또 발랐떤 기억이 있답니다..

근데 그 따가움이 피부에는 좋은거 엿어요,,,,

그러다 조금씩 조금씩 좋아지는거에요....한 5~6개월 되니 얼굴이 정말 놀라보게 좋았졋어요,,,친정 쪽 사람들은 저보고 다들 놀랫죠,,, (사실 제가 우리 친정 동네에선 모르는 사람 없는 유명 인사엿어요...)

지금 식품 먹은지...1년 6개월 됏네요,,,요즘엔 그래도 인스턴트 식품 뺴곤 거의 다 먹어요,,,사실 술도 쪼굼 먹고 외식도 한답니다...

사람들도 만나고 요즘은 정말 사람 사는거 같아요,,,(저도 목욕탕에서 여러번 쫒겨나다 보니 대인 기피증 같은것도 잇었꺼등요),,,,행복해요 딸 데리고 놀러도 가고,,,옷도 막 입을수 잇고,,,

여러분도,,정말 좋아질 날이 올꺼에요....다들 힘 내시구요~~긍정적으로 생각 하시고,,,다들 힘내시길 바랍니다~~~

lee891111
혹시 제품이 u로 시작하는 회사아닌가요.. 2010/10/23 13:09  
스마일
사진이안보이넹,,,ㅠ 2010/10/25 00:55  
squib
그 식품이 뭐라는 말은 안 하시네요. 그렇게 효과를 보셨다면서... 2010/10/25 01:37  
lgb580
U 어디지 난 뉴스킨이던가 거기 같은데요......아닌가..... 2010/10/25 20:54  
amazona2
u 로 시작되는 회사 맞아요 (아시는분들도 계시네요 ㅋㅋ),,,정말 정직한 회사 이고,,,진정한 건강을 가져다 줍니당~~꾸준히 먹다보면 뭐가 좋아져도 좋아진답니당~ 2010/10/26 11:23  
gjlovena
왜 이니셜을 사용하시죠?! 좋아졌다고 글을 올리셨으면 밝혀주세요. 이런 글은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아요 ... ㅠㅠ 2010/10/26 19:16  
amazona2
usana란 제품 이에요.,..(진정한 건강)이란 뜻인데요...usana.com 홈피에요,,,전세계 동시로 사용되는 홈피라 첨 에 들어가면 낯설지 모른답니다..(아토피에 관해서 아무것도 안나와 잇어요)
상업적으로 뭘 팔라고 홈피를 열어놓는 다른 제품이랑 틀려서요..혹시나 자세히 알고 싶으시다면 쪽지를 주셔요~
2010/10/27 11:13  
amazona2
아 홈피 들어가시면 다 영어로 적혀 잇는데 오른쪽 맨위에 보시면 체인징 마켓 잇어요 거기 가면 한국어로 바꾸시면 우리나라 말로 봐집니다 2010/10/27 11:15  

 
 
1449  성인 아토피안님들!!! (4) 710 2011/01/06
1448  아이디1님 (5) 584 2011/01/03
1447  저 대학 다시 갑니다.^^ (4) 657 2010/12/31
1446  속상하다.. (1) 487 2010/12/24
1445  목욕탕 ㅠㅠ (2) 692 2010/12/11
1444  녹슬었다 (1) 438 2010/12/08
1443  모르는게약...  430 2010/12/07
1442  연애고민인데요..좀 도와주세요. 상황 급합니다. (3) 630 2010/12/06
1441  아토7 사용해보신분? (1) 387 2010/12/03
1440  개떡같은 아토피 체질 ㅠ-ㅠ (2) 643 2010/11/15
1439  아토피가나아도.. (1) 561 2010/11/10
1438  이젠 정말 사람 같이 살아요...... 아효.. (5) 1105 2010/11/06
1437  가끔씩 맨날 생각하는 일이지만... (1) 527 2010/10/29
1436  피부가 지랄 (1) 546 2010/10/27
 지독한 아토피에서 조금 벗어났어요 요즘엔 사는거 같아요 (8) 1123 2010/10/22
1434  잘 지내고 있는줄 알았는데..ㅠ (7) 915 2010/10/21
1433  셀라럭스 사용해 보신 분 있으신가요? (1) 525 2010/10/18
1432  아.. 피부고민하는 친구의 얘기를..... (3) 583 2010/10/16
1431  렌즈 끼는분 계신가요? (7) 632 2010/10/16
1430  정말 하고 싶은걸 마음껏 하고 싶다. (7) 610 2010/10/15
1429  분하다.. (1) 473 2010/10/14
1428  요즘은 정말 자살충동이... (10) 782 2010/10/12
1427  아토피 때문에 좋아하는사람 생길때 우물쭈물 하지마세요!! (5) 979 2010/10/03
1426  아토피때문에 취업걱정...휴 (4) 709 2010/09/27
1425  아토피를 내려놓으면 (1) 513 2010/09/25
1424  오늘은. (10) 664 2010/09/25
1423  휴 제발 ... (1) 406 2010/09/25
1422  서울온지 3일만에 거의 정상인이 되었습니다. (6) 894 2010/09/23
1421  삶이..지랄이다.  591 2010/09/23
1420  아 내년이면 서른이넹..  484 2010/09/23
[1][2][3][4][5][6][7] 8 [9][10]..[56][다음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글쓰기 글보기가 안될 때] [게시물 삭제 기준(필독)] [레벨별 메달 아이콘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