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영자 연구소

∴ 이곳은 아토피아 운영자가 20년간의 체험에 기초하여 아토피에 극복 팁과 해외최신 정보, 연구자료 번역, 치료정보등을 써나가는 곳입니다. 처음오신 분들은 빠짐없이 읽어보시길 바랍니다. ( 본 연구소의 글을 사전허락없이 인용시에는 법적 제재를 받으실수 있습니다.)


자료수 : 244 개, 9 페이지중 1 페이지 Category
제목 : 아울러 의심제품을 사용하고 있다면....
 
등록일: 2009-07-22 19:31:23 , 조회: 3,623

제목 없음

해당 제품이 의심가는 경우에는 당분간 사용을 중단해보시기 바랍니다. 스테로이드의 경우 보통 이전의 상황으로 돌아가거나 더 심해지는 이른바 리바운드 현상이 나타나는 경우가 많으며 이는 몸쪽보다는 피부가 얇은  얼굴이나 목쪽이 강합니다. 하지만 단기 사용시에는 이런점을 잘 못느낄수 있으며 그대로 계속 사용시에는 자신도 모르게 중독되고 내성이 되어갈수 있습니다. 이점이 가장 조심해야 하는점이며 화장품에 스테로이드를 불법으로 넣어서는 안되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사용자가 만약 블루캡처럼 스테함유 사실을 모른채 화장품으로 오인하고 계속 사용하시는 과연 어떤 현상이 발생할 수 있을까요?


쉽게 생각해서 마약을 생각하시면 됩니다.

마약도 전문의에 지시에 따라 정량을 꼭 필요한데 쓰면 진통제로서 훌륭한 역할을 한다고 합니다. 하지만 본인이 마약인지 모르고 그것도 최고강도의 마약을 비타민제인줄 알고 매일 먹는다고 생각해보세요. 자신도 모르게 그 마약에 중독되어가며 점차적으로 내성이 생겨갑니다. 그래서 장기사용으로 이어지게되고 결국 그것이 더 이상 예전과 같은 효과가 안나타나게되면... 즉, 내성이 생겨 버리면 정말 위험하고도 무서운 상황이 올수 있습니다.

잘 처방하지 않는 초강도 스테로이드를 자신도 모르게 얼굴등에 매일 사용하다가 중독되고 장기사용하다가 점점 내성이 생겨 이것마저 듣지 않게되면..... 이제 어떤 방법이 있을까요? 그 강한 스테로 눌러왔던 증상은 제품을 중단함과 동시에 폭발적으로 올라오는 리바운드 현상을 겪게 됩니다. 단순히 증상만 심해지는 것이 아니라 각종 세균감염에 취약해져 2차감염이 쉽게 오고 피부는 스테로이드 부작용으로 얇아져 잘 찢어지고 상처가 잘 나게되고 혈관은 늘어나 피부가 붉게 변하고 쉽게 치료도 안됩니다. 바르는 부위가 넓다면 문제는 더욱 심각해집니다. 전신적인 흡수를 통해 내과적인 부작용이 나타날수 있으며 그 대표적인 것이 쿠싱증후군을 비롯 고혈압, 당뇨병, 골다공증, 면역, 근육약화, 신경과민, 어린이의 경우 성장부진등등.....가장 무서우면서도 가장 흔하게 일어나는 주요 연고 부작용인 백내장, 녹내장...심하면 실명에 이르기까지... 저번 기사에서도 알수 있듯이 중국에서는 비슷한 크림을 7개월 바른 8개월짜리 여자아이에게 월경현상이 나타났고 일본에서는 바른 부위가 하얗게 변하는 백반현상이 속출했습니다. 바르는 것 하나만으로 이런 무서운 결과를 초래할 수 있기 때문에 그만큼 중요한 문제라는 것을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실제로 블루캡과 그전 제품인 스킨캡 사건으로 위와같은 부작용이 속출하자 미국과 캐나다등 몇몇 나라에서는 경고와 함께 수입금지조치를 내립니다.

http://pinch.com/skin/scfaq.html (영문 가능한 분들 참고하세요.)

이미 내성이 생긴 상황에선 이제 바르는 것을 멈추려해도 멈출수가 없습니다. 이미 최고강도의 스테로이드에 내성이 생겼기 때문입니다. 그 이하 등급으로는 어림도 없는 것이지요... 이제는 강력 내복약과 주사약으로 다스려야 하며 이제 몸이 망가지는건 시간문제입니다. 결국 자신도 모르게 쓴 제품으로 본의아니게 뼈를 깎고 피눈물을 흘려야하는...몇개월이 걸릴지 몇 년이 걸릴지 모르는 지옥과 같은 탈스테로이드 과정을 처음으로 아니면 또다시 겪어야 하는 상황이 올수 있습니다. 더군다나 이런 대상이 어린 유아라면... 생각만해도 끔찍합니다.

다시 말씀드리지만 아직까지 아토피에 발라서 단시간에 치료되는 마법과 같은 효능의 제품은 초강력 스테로이드 연고밖에는 없습니다. 만약 화장품으로 백이면 백 이런 빠르고도 강한 효능을 본다면 위의 예처럼 강력 스테가 들어있을 확률이 매우 높습니다. 이것이 현실이며 얼마든지 불법적인 행위는 가능하기에 사용자가 주의에 또 주의해야 할것입니다.



   


s65000
무섭네요..;; 2009/07/23 11:39  
lakysis
그러게요 확률적으로 높은데 경각심없이 바른다면-_-;; 일단 도저히 보습제로 나타날수 없는 효과라면.
스테함유되었다 생각하고 줄이거나 끊는 수밖에 없는거 같습니다
2009/07/24 00:33  

 
  아토피 제품에서 반복되는 강력 스테로이드 검출소식과 관련하여 우리가 잊지 말아야할 사항 (6)
5305 2009/07/19
  아울러 의심제품을 사용하고 있다면.... (2)
3623 2009/07/22
242  美 아토피 치료제 듀필루맙 혁신약 지정 
4548 2014/11/27
241  안제스MG 아토피 신약 3상 진입 
1499 2014/09/04
240  '사노피-리제네론' 아토피치료제 임상 2상 성공 
2161 2014/07/15
239  세라마이드 로션 시제품 모니터 요원 모집 안내 
2068 2014/01/09
238  제왕절개 출산 아이, 알레르기 위험 5배 
3320 2013/03/28
237  락토바실러스 람노서스의 아토피 예방 효과 
13965 2012/04/10
236  환경부·삼성서울병원 '아토피 총람' 발간…아토피와 환경요인 상관관계 총정리 
2835 2012/02/01
235  가려울때 뿌리는 아이스 수딩쿨러 출시! 
2748 2011/05/23
234  신제품 출시예정 안내 
2225 2011/04/13
233  아토하하, 케이원등 4개사 화장품서 불법 스테로이드 검출 소식 
2473 2010/12/04
232  기적의 화장품, 알고보니 '스테로이드' 범벅 
17913 2010/10/22
231  사과 추출물로 식품 알레르기 개선 시사 
2474 2010/07/06
230  알레르기… “암 발병 억제 효과” 연구 결과 잇따라 
2275 2010/06/03
229  검찰, 가짜 아토피 특효약 판매 일당 기소 
3994 2010/05/14
228  수나연 제품에서 스테로이드 성분 검출 소식 
5337 2010/05/04
227  헬리코박터균 제거하면 아토피 알레르기 발생하기 쉽다 
3043 2010/01/01
226  황색포도상구균과 아토피 2부 
6883 2009/12/17
225  황색포도상구균과 아토피 1부 
5656 2009/12/11
224  전편에 이어 비타민 D에 대해서... 
4145 2009/12/01
223  비타민D가 아토피 감염증 예방 
4392 2009/11/18
222  현재 사용하시는 제품이 스테로이드가 의심되는 분들은 운영자에게 연락바랍니다. (2)
2879 2009/07/21
221  여름철에 일어나기쉬운 곰팡이성 감염증 
4361 2009/07/06
220   황사, 꽃가루, 자외선 공습 - 대처방법 
2288 2009/03/20
219  임신 중 생선 먹으면 아토피 준다 
2390 2009/01/05
218  성인아토피 4년새 13배 급증 
2544 2008/10/07
217  아스텔라스 아토피연고 '프로토픽' 21% 이상 반응 
3104 2008/08/12
216  미국산 노아토(NOATO) 제품에서 스테로이드 성분 검출 
2708 2008/07/23
215  “국산 검은콩·자두, 아토피에 효과” 
3957 2008/05/31
1 [2][3][4][5][6][7][8][9]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글쓰기 글보기가 안될 때] [게시물 삭제 기준(필독)] [레벨별 메달 아이콘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