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영자 연구소

∴ 이곳은 아토피아 운영자가 20년간의 체험에 기초하여 아토피에 극복 팁과 해외최신 정보, 연구자료 번역, 치료정보등을 써나가는 곳입니다. 처음오신 분들은 빠짐없이 읽어보시길 바랍니다. ( 본 연구소의 글을 사전허락없이 인용시에는 법적 제재를 받으실수 있습니다.)


자료수 : 244 개, 9 페이지중 8 페이지 Category
제목 : 염소가 아토피를 악화시킨다
 
아토피아
등록일: 1999-10-17 12:50:42 , 조회: 4,733

염소가 아토피를 악화시킨다.


아토피의 원인은 정확히는 알수 없지만 악화요인은 이로 헤아릴수 없을정도로 많다는 것은 모두들 잘 알고 있을거라 생각한다. 카펫의 진드기와 먼지, 계란, 우유, 고기등과 같은 음식물, 스트레스, 개털, 양털과 같은 가축의 털등등.... 모두다 보통사람에게는 별로 문제가 되지 않는 일상생활 환경의 한 부분이지만 아토피 환자에게는 가렵게 하고 각질을 만들고 또 진물이 나게 하는등 사람을 미치게 만드는 요인들인것이다. 이만큼 아토피환자는 보통사람들과는 다르게 아주 예민한 체질을 가지고 있다. 체질적으로 다른 사람들과는 다르기 때문에 만약 이런 사실을 부인하고 다른 사람들과 똑같은 생활을 누리고자 한다면 아토피에서 영영 헤어나지 못하고 심하면 거기서 오는 정신적인 스트레스때문에 우울증등과 같은 정신적인 질환을 앓을수도 있다는 것을 명심하여야 한다. 자신의 현재 상황을 올바로 또 긍정적으로 인식하고 거기에 순응하는 자세를 갖는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본론으로 들어가자. 우리나라는 아직 수돗물에 대하여 크게 신경을 쓰고 있지 않고 있지만 일본의 경우는 수돗물속의 염소가 아토피에 미치는 영향이 매우 크다는 결론이 나와 모두들 물에 대해서 매우 신경을 쓰고 있는듯 하다. 따라서 그들의 경우 강산성수, 알카리이온수, 파동수등을 마시고 항상 스프레이로 얼굴에 뿌리고 다니고 있다. 이는 2-3년전부터 크게 유행하여 지금도 일본웹사이트들을 살펴보면 거의 물에 대한 언급이 빠지지 않고 있고 실제 비교사진을 보이며 완치가 된다는 식으로 선전을 하는곳도 있다. 우리나라사람들이 아토피를 민간요법이나 한약으로 고치려고 한다면 일본인들은 물로써 고치려고 한다는 소리다.

이것은 결코 무시해서는 안될 문제이다. 한 일본박사가 얘기한 것을 간추려 보겠다.

" 수돗물속의 염소는 물의 정화과정에서 뺄수없는 화학약품으로 환경오염이 심각해진 10-20년 전부터 그 농도가 점점 높아지고 있다. 수돗물속의 염소농도는 그 기준치가 0.1PPM인데 보통 0.4-0.5PPM에 달하는 지역들이 대부분이고 도쿄나 요코하마같은 대도시에서는 그 농도가 0.7-1PPM까지 달하고 있다. 0.5-1PPM이라 해도 그 정도가 어느 정도인지 잘 모를테니 수영장의 염소농도에 비교해 보겠다. 수영장은 불특정다수의 사람들이 일정량의 물속에 들어가게 되므로 세균의 번식이 쉬운 상태가 된다는 것은 여러분도 잘 아실것이다. 따라서 수영장의 물속에는 이런 세균들을 번식을 막기위한 막대한 양의 염소가 들어가며 그 농도가 0.4-1PPM사이이다. 여러분들이 가정에서 사용하는 수돗물의 염소와 정확히 일치한다. 동경의 한 지역은 그 농도가 1.5PPM에 달하는 곳도 있다. 인간이 염소의 냄새를 느끼는것은 0.5PPM이상에서 이다. 물질의 피부에 대한 자극은 알레르기의 관점에서 정리해보면 물론 이것은 자극을 받는 개인차가 있겠지만 어떤 일정의 농도 이상이 되면 누구라도 자극을 받게 된다. 그것에 대한 알레르기가 있다면 보다 저농도에서도 자극을 받고 반응하게 되는것이다. 오늘날 수돗물속의 염소는 아토피환자들에게는 대단한 자극이 되고 있으며 이는 매우 위험한 수준이다."

일본에서의 경우가 이 정도라면 우리나라의 실정은 어떤지 과연 짐작이 가고도 남을것이다. 우리집에서도 목욕물을 받고 나면 수영장냄새가 확 풍기니깐 이미 0.5PPM은 넘었다고 할수 있다. 여러분의 가정은 어떤지... 그럼 이 물에 들어있는 염소에 대해 알아보자.

"클로린은 염소이며 제 1차 세계대전시에는 독개스로 사용되었던 물질이다. 공기중에 0.1%정도만 있어도 순간적으로 호흡곤란을 일으켜 죽고 0.03%가 있으면 1시간 안에 질식사 할만큼 독성이 강한 물질이다. 클로린은 박테리아나 바이러스의 원형질을 분해시켜 없애버리는 무서운 살균력을 가지고 있다. 이 탁월한 살균력 때문에 박테리아를 살균시키는 일에 사용되고 있다. 최근 미국 환경 보호청(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의 연구에 의하면 클로린으로 인해 생기는 화학물질인 트라이할로메탄이 클로린보다 훨씬 더 위험하다고 한다. 할로케탄은 그 대부분 성분이 클로로포름인데 이것이 발암 물질이라는 것이다."

이같은 독성을 가진 염소가 아토피환자인 우리에게 얼마나 자극이 될수 있는지 짐작이 가실것이다. 염소에는 표백, 살균작용이 있어 부를 매우 건조하게 만든다고 한다. 보통사람도 이런 염소때문에 피부염이 생길수 있고 건조해지기 쉬운데 아토피환자들에게는 가히 치명적이라 할수 있다. 염소는 피부에 닿아도 나쁘지만 우리 몸속에 들어가도 암을 유발시키고 면역체계를 약화시킨다고 한다. 미국의 보스톤 대학의 연구자들에 의하면 우리몸은 목욕중에 휘발성 화학물질을 우리 폐와 피부를 통해 흡수하는데 우리가 그 물을 마시는 것의 6배를 흡수한다고 한다. 다음은 더 충격적이다.

" 목욕중에 우리몸은 스폰지와 같이 기공이 열리게 된다. 10분동안의 목욕에서 우리는 그 물을 8잔 마시는 것보다도 많은 염소가 흡수된다는 사실이 연구결과 검증되었다"

"알러지, 천식, 기종을 앓고 있는 사람은 염소가 상태를 악화시킨다는 사실을 알아야 한다"

나도 이제까지 수돗물에 대해서 별 신경을 안쓰고 지내왔다. 하지만 세수할때마다 수돗물에서 풍기는 유한락스와 같은 냄새와 가끔씩 역겨운 냄새가 날때마다 웬지 찝찝했다. 세수나 목욕후 피부가 매우 건조해지는 것은 말할 나위도 없다. 지금은 미국 스프라이트 염소제거샤워기를 사용하는데 확실히, 정말 확실히 피부가 덜 건조해지고 촉촉해지는 것을 알수 있다. 특히 머리의 경우는 놀라울 정도로 윤기가 나기 시작했다. 여러분들도 염소제거기를 설치한후 사용하게되면 전과는 확실히 다름을 느낄수 있을것이다.


   



 
34  음식 알레르기 자가진단법 
아토피아
7088 1999/10/19
33  음식 알레르기 판별법 
아토피아
5289 1999/10/19
32  음식 알레르기의 증상 
아토피아
4901 1999/10/19
31  음식 알레르기에 대해서 
아토피아
3939 1999/10/19
30  내가 생각하는 이상적인 병원 
아토피아
3999 1999/10/19
29  아토피의 개별성 
아토피아
3325 1999/10/19
28  아토피는 유전되는가?! 
아토피아
5120 1999/10/19
27  나고야 시립대학병원의 탈 스테로이드 치료 (4) 
아토피아
3108 1999/10/17
26  나고야 시립대학병원의 탈스테로이드 치료 (3) 
아토피아
3156 1999/10/17
25  나고야 시립대학병원의 탈스테로이드 치료 (2) 
아토피아
2938 1999/10/17
24  나고야 시립대학병원의 탈스테로이드 치료 (1) 
아토피아
3950 1999/10/17
23  중부경제신문 특집 연재 - 아토피에 대해서 (3) 
아토피아
3113 1999/10/17
22  중부경제신문 특집 연재 - 아토피에 대해서 (2) 
아토피아
2951 1999/10/17
21  중부경제신문 특집 연재 - 아토피에 대해서 (1) 
아토피아
4198 1999/10/17
20  아토피 원인은 회충의 부재? 
아토피아
4516 1999/10/17
 염소가 아토피를 악화시킨다 
아토피아
4733 1999/10/17
18  아토피와 전자파 
아토피아
4165 1999/10/17
17  개에게도 아토피가? 
아토피아
2030 1999/10/17
16  아이들을 위한 아토피 관리 (2) 
아토피아
5737 1999/10/17
15  아이들을 위한 아토피 관리 (1) 
아토피아
6905 1999/10/17
14  플러스 인생과 마이너스 인생 
아토피아
3010 1999/10/17
13  비타민 E와 아토피 
아토피아
6749 1999/10/17
12  장세척에 대해서 
아토피아
4269 1999/10/17
11  국소 스테로이드제에 관해서 
아토피아
5596 1999/10/17
10  즉석에서 가려움을 멈추는데는 이 방법을 
아토피아
8091 1999/10/17
9  스트레스가 쌓이면 가려워지는 이유 
아토피아
4934 1999/10/17
8  일본의 아토피 박사 니와유끼에가 말하는 아토피 (5) 
아토피아
3966 1999/10/17
7  일본의 아토피 박사 니와유끼에가 말하는 아토피 (4) 
아토피아
3675 1999/10/17
6  일본의 아토피 박사 니와유끼에가 말하는 아토피 (3) 
아토피아
3182 1999/10/17
5  일본의 아토피 박사 니와유끼에가 말하는 아토피 (2) 
아토피아
4170 1999/10/17
[1][2][3][4][5][6][7] 8 [9]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글쓰기 글보기가 안될 때] [게시물 삭제 기준(필독)] [레벨별 메달 아이콘 안내]